[경인투데이]서울온드림교육센터 중도입국청소년, “우리 센터 주변은 우리 손으로 깨끗하게 청소해요!”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서울온드림교육센터

언론보도
  • 서울온드림교육센터
  • 18-11-16 16:25
  • 20

[경인투데이]서울온드림교육센터 중도입국청소년, “우리 센터 주변은 우리 손으로 깨끗하게 청소해요!”

본문

- 서울온드림교육센터 ‘마을 청소의 날’ 2년간 총 306명 참여

 

 

“담배꽁초와 쓰레기가 대림, 문래 모두 많아요. 우리 힘으로 센터 주변이 점점 깨끗해지는 것을 보니 뿌듯해요!” (최정미 학생, 여, 중국 출신)

 


서울특별시와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운영하는 서울온드림교육센터(센터장 김수영)가 지난 11월 14일 중도입국청소년 포함 총 8명이 참여한 가운데 새롭게 개소한 문래교육장에서 마을 청소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활동은 문래교육장 건물 주변의 쓰레기를 줍고 청소하는 것으로 진행되었다.

 


중도입국청소년 인식 개선 및 지역 주민과의 친밀감 확대를 목적으로 시작된 마을 청소의 날 행사는 혹한기(1~2월)와 혹서기(7~8월)를 제외한 매월 1회, 센터 주변의 골목을 청소하는 활동이다. 이 활동에는 서울온드림교육센터에서 수업을 듣는 중도입국청소년과 더불어 선생님 및 직원이 함께 참여하여 그들의 활동을 독려하고 있다. 서울온드림교육센터 문래교육장이 추가되면서 문래교육장 주변에서도 이와 같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마을 청소의 날은 2016년 5월 대림교육장에서 시범운영을 거쳐 9월 정식으로 운영하여 현재까지 21회 동안 274명이 참여하였다. 2018년 7월에 추가 개소한 문래교육장에서는 9월부터 마을 청소의 날 행사를 운영하여 현재까지 3회 동안 32명이 참여하였다. 두 교육장에서 11월 현재까지 총 24회, 306명이 행사에 참여하였다.

 


마을청소의 날 행사에 대해 김수영 서울온드림교육센터장은 “본인들이 활동하는 지역에 대한 주인의식과 지역주민과의 화합을 위해 진행된 행사가 대림동에 이어 문래동까지 확대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아이들의 이런 활동이 지역주민들과의 소통에 자그마한 창구가 되길 기대 한다.” 고 말했다.

 


서울온드림교육센터는 마을청소의 날 행사 이외에도 지역 주민과의 친밀감을 높이고 함께 상생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서울온드림교육센터는 서울특별시와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운영하는 중도입국청소년 지원 기관으로 ▲단계별 한국어 교육 ▲검정고시 대비 교육 ▲한국문화 역사탐방 및 한국사회 이해교육 ▲문화체험 및 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현재까지 683명의 중도입국청소년이 지원받았다.

 


또한, 서울온드림교육센터는 ▲개별 상담(심리, 진로, 진학 등)을 통한 정착 지원과 개별 사례관리 ▲한국 학교 편·입학을 위한 서류 안내 등을 통하여 빠른 시일 내에 한국사회의 일원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원문보기 > http://www.ktin.net/h/contentxxx.html?code=newsbd&idx=424940&hmidx=9